빌즈 이야기

  • ourstory_1
  • ourstory_3
  • ourstory_2

빌 그랜저의 모든 레스토랑들은 따스하고 편안한 호주의 여유로운 라이프 스타일이 그대로 담겨 있습니다. 빌은 24살의 나이에 시드니의 달링허스트에서 그의 첫 레스토랑을 오픈하였습니다. 오픈한지 얼마 지나지 않아서, 빌의 레스토랑은 시드니 최고의 스크램블 에그 요리와 핫케익으로 유명해졌고, 지금은 이미 많은 곳에서 카피하여 사용하고 있는 커뮤널 테이블(많은 사람이 한 테이블에 앉아서 함께 식사할 수 있는 공용 테이블)과 같이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분위기가 더욱 인기를 끌며, 지역 주민들뿐만 아니라 관광객, 가족들 그리고 유명 인사들까지 즐겨 찾는 곳이 되었습니다. 20년이 지난 후, 빌의 편안하고 친근한 호주의 라이프 스타일이 담긴 레스토랑은 이제 전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누구에게나 좋은 신선한 음식에 대한 그의 열정은 서울에서 호놀룰루로, 그리고 런던에서 도쿄로 모든 사람들에게 전해져, 수트를 잘 차려입은 비지니스맨, 수영복차림의 사람들, 유모차를 끌고 오거나 책가방을 맨 사람들, 각계 각층의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따스한 중독성으로 전세계인들에게 널리 퍼져 나가고 있습니다.